숨진 구미 3세 여아, 외할머니가 친모였다…DNA 결과 충격 > 사회

본문 바로가기

사회

숨진 구미 3세 여아, 외할머니가 친모였다…DNA 결과 충격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익명 작성일21-03-11 08:38 조회689회 댓글0건

본문

https://www.hankyung.com/society/article/2021031166397

====
수사당국은 아이와 A씨의 DNA를 대조한 결과 어느 정도 비슷하기는 하지만 친자관계는 아닌 것으로 나타나자 검사를 주변 인물로 확대했고 그 결과 아이와 B씨 사이에 친자관계가 성립하는 것을 확인했다.

A씨가 친딸로 알고 양육한 아이가 실제로는 친동생이었던 것이다. 서로 자매지간인 셈이다.

수사기관은 B씨가 숨진 아이를 출산한 사실을 감추기 위해 손녀로 둔갑시킨 것으로 보고 있다. 공교롭게도 A씨와 B씨 모녀는 임신과 출산 시기가 비슷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A씨가 출산한 아이의 소재는 현재 파악되지 않았다.
====

아니 이게.... 영화도 아니고... 대체 이게 무슨 일인겁니까..??
뜬금없이 평산 박 소사 살인사건이 생각납니다. 그 사건도 중간 수사과정에서 흐름이 완전히 뒤바뀐 대사건이었거든요.

순옥킴 더 분발해야

수사기관은 B씨가 숨진 아이를 출산한 사실을 감추기 위해 손녀로 둔갑시킨 것으로 보고 있다. 공교롭게도 A씨와 B씨 모녀는 임신과 출산 시기가 비슷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A씨가 출산한 아이의 소재는 현재 파악되지 않았다.

수사기관은 B씨의 출산 경위, 아이를 손녀로 둔갑시킨 이유 등을 묻고 있다. 
/출산경위를 묻는다는게 왠지 의무기록은 없지 않을까 시포요..

???? 제가 뭘 보고 있는 거죠???

응?

헐?

다른 기사들을 보면, B가 A를 속였다는 말도 있고... A의 아이가 사산되자 B가 자기 아이를 A의 아이라고 했다는 말도 있고... 혼란스럽습니다.
일단 아이가 둘이었던 것은 맞는 것 같아요. 다들 기본적으로 제로스님 같은 생각을 했었을텐데 그런 언급이 전혀 없거든요.

딸도 비슷한 시기에 임신-출산한 기록이 있다고 하는데 이게 병원 기록이 있다면 애가 사라진게 맞을거고
병원 기록이 아니라 그냥 그렇게 알려진거면 말씀하신대로 애는 처음부터 한 명일거고.. 그렇겠네요

....?????????????

??? 뭐 이런

B가 출산한 기록이 있긴 한것..? 불륜 숨기려고 다른 식구 밑으로 출생신고하는 경우가 종종 있는데.. 그 경우 애는 처음부터 한명이었던거죠.

헐????

아침에 저도 기사 보고 이게 뭔 소린가 했네요..

이거 진짜 충격적이네요 ㅠㅠㅠㅠㅠ 세상에....아이 아버지는 누구죠? ㅠㅠㅠㅠ 외할아버지 외할머니 사이에서 낳은 자녀가 맞는지....

https://n.news.naver.com/article/005/0001425052

https://n.news.naver.com/article/023/0003604468


며칠 전에 기사를 봤는데 같은 기사 후속 보도인가 했는데
사건이 또 터진거군요. 저 곳에 서당들은 대체 관리가 어떻게 되고 있길래...

  https://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ode=LSD&mid=shm&sid1=001&oid=028&aid=0002536193&rankingType=RANKING

... 앞으로 LH 투기의혹 같은 사건뿐 아니라 과거 최순실게이트
  
    같이 정권을 흔드는 사건 제보의 확률도 줄어들꺼 같긴 합니다.

    그만큼 보수,진보 언론 가릴꺼 없이 불신과 [답.정.너] 같은

    기사및 칼럼 스탠스만 봐도 답 나오죠 근데 한겨례는

    강준만 명예교수 칼럼 싣기전에 자기네 신문사 논조와

    맞지않으면 중도메체로 옮기라는 기자들은 안 내보냅니까? https://www.hankyung.com/politics/article/2021021582377



"일제강점기 이래 정치 권력은 신정을 쇠도록 유도했다. 공무원은 신정이 필수였고, 대체로 기득권층이 정부 지시에 따라 신정을 쇠었다"

"나경원의 신정/구정은 계급과 정파의 문제로 봐야 한다"고 했다.

"나경원은 기득권층이다. 정부의 지시를 충실히 따랐던 기득권층으로 시대가 바뀌었음에도 이를 고집하는 극우 정치인의 일면을 보여주고 있다고 해석하는 게 바르다"


신정 쇠는데..-ㅅ- 졸지에 극우정치인 된 썰.....
본가는 신정쇠고 처가는 구정 쇠어서 편한데 말입니다.
유머게시판에 가야하나 하다가 걍..-ㅅ-

이 아저씨는 이제 좀 그만하지....

자강두천.

뜬금없는 얘기인데 닉네임이 순간 revodopa 로 보여서 levodopa 아닌가요 하려다 말았읍니다...

kyoeic 공부를 최근 게을리했더니 역시 공부는 늘 해야 한다는 사실을 다시금 깨닳았습니다...

안그래도 설날에 교익센세 생각이 잠시 났읍니다... 만
기출변형이 심하네요

참신하다 진짜

유게로!

황교안인줄.....

"신정 쇠는게 원래 일본에서 온 거거든요..." 라고 했으면 차라리 설득력이 있었을텐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