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상훈 칼럼] 事實만을 붙들고 독자 여러분 곁을 지키겠습니다 > 문화/예술

본문 바로가기




문화/예술

[양상훈 칼럼] 事實만을 붙들고 독자 여러분 곁을 지키겠습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익명 작성일20-03-05 19:05 조회732회 댓글0건

본문

https://news.v.daum.net/v/20200305032254282

창간 100년을 맞이한 조선일보의 양상훈 주필의 칼럼입니다.

조선일보는 무슨 때만 되면 광우병 관련으로 자신들이 진실을 말했다고 자랑하고 한껏 자존심을 세우지만,
정작 참여정부 및 그 이전에 자신들이 광우병에 대하여 어떠한 기사를 냈는지에 대해서는 쉬쉬하고 침묵하고 계시죠.
참여정부 시절에 조선일보의 광우병 보도태도와 이명박 정부 시절의 조선일보의 광우병 보도태도는 우디르급 태세전환입니다.

더욱이 TV조선이 보수정권으로부터 재승인 협박을 받은 것처럼 말하는 것에는 실소가 나왔습니다.
TV조선은 종편의 사고뭉치이고 고의적인 편향보도, 가짜뉴스 살포로 인한 징계 등등을 가장 많이 받은 축에 속합니다.
그래서 2017년 황교안 권한대행 시절에, 기준점수 미달 상태에서 심사 탈락이 유력했지만 조건부 재허가를 받았습니다.
기준점수 미달인데 재허가면 오히려 보수정권으로부터 특혜를 받은 것에 속하는데, 이걸 보수 정권의 외압처럼 포장하다니......

이런 뻔한 패턴의 흔한 조작을 하면서 [조선일보 100년은 事實(사실)을 찾고 밝히는 데 성공하고 실패한 기록]이라니요.

사람이 이렇게 추하고 고약해지나 싶은 글입니다. 님들 참 양심도 없으십니다.


- The xian - 신종플루/메르스 때와 요즘의 조선일보 기사를 비교해보면 참 재미있죠. 풉.

한국 사람들 참 착해요.

빨갱이 신문..ㄷㄷ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_id=201503041606081

사실만 말하는 조선일보의 예입니다.

https://news.v.daum.net/v/20190802163944431

막사이사이상은 흔히 아시아의 노벨상이라 불리는데, 이 상을 처음 만들때 미국의 록펠러 재단에서 후원금을 50만달러나 냈었다는군요. 문화체육관광부가 소설 ‘채식주의자’로 세계 3대 문학상으로 꼽히는 맨부커상을 받은 소설가 한강 씨에게 대통령 명의로 축전을 보낼 것을 건의했지만 박근혜 대통령이 이를 거절한 사실이 11일 박영수 특별검사팀의 수사를 통해 확인됐다. 한 씨는 박근혜 정부가 작성한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에 포함돼 있다.

http://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20&aid=0003034200&date=20170112&type=1&rankingSeq=2&rankingSectionId=100



아 찌질해...그런데 한강은 안받아서 더 좋긴 할듯..응? ㅋㅋㅋㅋㅋㅋ

ㅇㅈ!

이득!

참 찌질한 대통령이자 정부였어요 ㅋ

한강작가 게이득!!!!
인간한테 상을 받아야 뽀대가 나지 조류한테 받아봐야 그거 어디가서 자랑도 못하고.

한강작가 개이득인 부분 아닌가요? ㅋㅋㅋ

이득?!

선물해야지 하고 산 한강 작가 책을 결국 제가 갖고 있습니다. -.- 뭐지

http://www.etoday.co.kr/news/section/newsview.php?idxno=1675610


대중 음식점만 먹어보고 저런 레스트랑은 가본적이 없는데 무슨 맛일지 궁금하군요.

먹으면 헉 소리가 나오고..그러진 않겠죠? 10군데 정도 가봤는데 정작 제가 꽤 괜찮게 생각한 두곳이 올해는 빠졌더군요. 선정 방식에 대해 말이 많은데 저도 꽤 의아합니다.

다시 세어보니 올해 리스트중에선 열두곳이네요. 가장 최근엔 한식공간을 방문했는데 가격도 다른곳에 비해선 상대적으로 리즈너블 하고 아주 만족했었습니다.

인생에 한번은 가볼만합니다 유럽여행 가는 것보다야 싸게 할 수 있는 경험이라

라연은 맛있긴 합니다. 같은 신라 안의 팔선 보다 라연이 저는 확실히 맛있더라구요.

그냥 제일 오래된 맛집사이트라고 생각하시면...ㅎㅎ

가온은 나오긴 합니다. 계산할 때도 또 나와서 그렇지...

몇몇 곳 올라간 거 보니 그냥 유명 맛집 소개정도의 의미도 있는 거 같습니다. 가격대가 비싸지 않은곳도 있어요.

가격에는 헉 소리가 나옵니다.

요즘 이걸로도 말 많던데,,ㅠ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문화/예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