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로켓배송 상품 무조건 무료배송…네이버 견제 하나 > 경제

본문 바로가기

경제

쿠팡, 로켓배송 상품 무조건 무료배송…네이버 견제 하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익명 작성일21-04-02 18:09 조회399회 댓글0건

본문

https://www.yna.co.kr/view/AKR20210402134500030

쿠팡 무료 멤버십 끝나고 안 쓴지 좀 되었는데, 한 번 써볼까 싶기도 하네요. 제품 따라 다르지만, 최저가가 쿠팡인 경우도 종종 있더군요.

배송비에 민감한 분들이 많은 것 같기는 합니다.

(아, 헷갈렸습니다. 네이버 쇼핑에 배송비 포함 최저가 정렬 기능이 있었군요.) 시간이 더 중요한 재화일때는 대강 질러버리게 되더라구요. 아는 분은 스파크를 세컨카로 사는데 생각 안 하고 걍 풀옵션으로 지르네요. 옵션은 있으면 어쨋든 다 편하고 그거 생각할 시간이 아깝다고...

현재 유료회원인데... 탈퇴해야하나싶군요

부자들도 똑같이 사는군요...?

피씨용 팬을 공식수입사 홈에서 더 저렴하게 산 기억이 있네요. 온라인 마켓 플레이스 자체 카드 할인 행사 같은 것은 가격 비교 사이트에 반영되는데 시일이 걸리는 경우도 있고, 회원 등급 할인 쿠폰 같은 쿠폰 가격도 반영이 안 되는 경우가 많더라구요. 커뮤니티 공동구매나 펀딩 사이트를 사실상 이벤트 가격 판매처로 쓰는 곳도 있고.

나름 싸게 사는 것에 재미를 찾을 수도 있읍니다. 아는 분도 큰 부자인데, 저렴하게 구입하고, 백화점 가서 가격 확인하는 취미(?)가 있습니다. 물론 생업에 바쁜 분들은 시간이 돈이기도 합니다만.

발품 파는 게 정답입니다ㅠㅠ 네이버, 쿠팡, 다나와, 해당상품 공홈(예상치못한 할인으로 가격비교사이트보다 더 싼 경우)까지 다 뒤진 후에 최저가 따라 삽니다.. 쥬륵
아.. 그냥 돈걱정 없이 공홈에서 질러버리는 삶을 살고싶다..

그렇군요.

포함인경우는 로켓배송이 아닌경우가 많아서요

네이버 쇼핑 최저가 검색에도 쿠팡 포함이지 않나요? (오래 써본 것은 아니라서) 저는 최저가 검색에 주로 다나와를 위주로 썼었습니다만, 요즘은 네이버 쇼핑도 쓰고는 있습니다.

배송비 비교하면 네이버보다 쿠팡배송의 제품이 싼경우도 있어서
둘다 검색해보고 삽니다 ㅎㅎ

https://n.news.naver.com/article/009/0004758982?cds=news_my

판결 전에 합의했으면 합의금 1조도 안됐을 텐데 이제 3조 밑으론 어림없고.... 바이든 거부권이라는 확률형 아이템에 기대를 거는 모양인데 그거 가챠 실패하면 슼노베는 이제 엘화랑 민사로 붙어야합니다. 근데 미국 민사는 징벌적손배가 있어서 ㅋㅋㅋㅋ 아차하면 10조도 맞을 수 있지요.

엘화 시총이 60조 전후인데 배상액으로 10조 벌면 당분간 샤따 내리고 놀아도 되겠네요 ㅎㅎ

(엘화 매수추천 아닙니다) LG보다 슼이 더 대우를 잘 해주니 이직한 건 이해가 되는데, 이렇게 대규모로 이직 러쉬가 이어지면 당연히 컴플라이언스 이슈에 신경을 썼어야 하는 게 아닌가 싶네요. 자료를 삭제하라는 지시가 담긴 내부 메일이 유출된 점도 너무 아마추어스럽구요.

lg기술 카피 안했으면 이노베이션에서 따라가는데 10년 넘게 걸렸을거다 그런소리도 잇던데

https://www.yna.co.kr/view/AKR20200131158900008

hhttps://www.yna.co.kr/view/AKR20200131158700003


민폐라는데 우한 전세기에 조원태 회장이 굳이 탑승하는 쇼를 하는 이유.

슈카아재가 관련 썰을 풀었는데 이렇게 되어가는 군요

국민연금을 향한 조원태의 똥꼬쇼.

반도가 일단 조현아씨와 손을 잡았네요. 흥미진진

과거에는 이런 기사가 나오고 얼마지나지 않아 주식시장에 곡소리가 나곤 했었지요. 시장에 새로 들어오는 사람들은 과거의 기억이 없으니 그대로 또 당하고 마는 것 같았는데, 조심해야할 시점이 아닌가 싶네요.

https://www.donga.com/news/Economy/article/all/20200718/102027060/1 4월 초에 증권객장 갔더니 20대 밖에 없다 싶었는데 ㅎ 기사는 이제 나오네요..

주식도 현물입니다.

원래 이런 뉴스가 터진다는건 상승 도입부거나 끝물이라는거고, 대부분은 곧 떨어지나 IT 버블은 몇년을 더가고 터졌죠. 조심해야할 시점이거나 조심하기전에 한탕제대로 해먹을 시점인거나 둘중 하나인데 그걸 알 수 없으니, 달려 들 수 밖에..

2000-2001에도 주식때문에 지옥열차 타신 분들 정말 많았습니다. 부동산은 현물이라도 남고 다시 회복이라도 되는데 주식은 정말 종이가 되버리더군요. 합법적으로 개미들 돈 털어가는 곳이 증시같습니다. 지금 부동산 하지 말고 증시로 가라는 것 같은데, 이것은 서민들에게 개미지옥으로 들어가라는 이야기 같아서 무섭습니다.

정말 너무 오른다는 생각이 큽니다

부동산도 비슷한것 같아요

비트코인 다시 보는 기분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