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탄 발언 정용진 부회장 "히어로즈 인수 원했지만 무시당해" > 스포츠

본문 바로가기

스포츠

폭탄 발언 정용진 부회장 "히어로즈 인수 원했지만 무시당해"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익명 작성일21-04-28 11:21 조회694회 댓글0건

본문

https://m.yna.co.kr/view/AKR20210428070551007

제목이 재밌어서 소개하려고 했는데, 제목을 바꿨네요. 아고라주주: 클럽하우스 싸주셔서 감사합니다 선생니뮤ㅠ

ㄷㄷ 비속어를 쓰시네

야구팬 입장에서 저런 이슈 파이팅은 나쁘지 않은것 같습니다.
저도 제가 응원하는 팀이 대상이 되면 호타루 님처럼 약간 그럴 지도.. : )

sk+인천 니즈나, 장기적으로 수도권 라이벌리를 만드는 쇼맨십의 일부같습니다.
물론 별로 멋은 없었습니다...

레스토랑스가 안보이는게 서운해질줄은 몰랐습니다

and i also, SSiGong조아

ㅋㅋㅋ 근데 블자는 히오스 리그 운영하다고 하면 좋다구나 하고 팔았을 것 같읍니다

뭐 야구단 경영 해보고 싶었던 사람이니까 무시당했다는 점에서 기분이 과히 좋지는 않았을 거고 그러니까 저렇게 칼 득득 갈고 이야기하는 게 이해는 가는데 감성적인 영역에서 히어로즈 팬인 제가 인터뷰를 보기에 불쾌한 건 사실이네요. 선빵을 히어로즈에서 쳤으니 정용진 부회장이 잘못한 건 없긴 합니다만 어디까지나 감정적인 측면에서. 우리가 팬이 적어서 그런가 싶기도 합니다만 엘롯기 상대로 하는 말 보면 그런거 따지는 건 아닌 사람 같고.

히어로즈 오브 스톰 인수 원했지만 무시당해

https://sports.news.naver.com/news?oid=477&aid=0000311406

엠팍에서 설왕설래 하더니.
결국 오피셜이 떴네요.

안치홍을 찔러 봤지만 유망주 내놓으라고 해서 ㅈㅈ 찍고.
한현희, 안우진이 빠져서 급해진 키움이 오케이 했군요.

정찬헌이 일고 동기인 서건창을 받아달라고 팀에 요청해서.
LG에 들어왔는데 둘이 트레이드가 되는군요.
만감이 교차하겠습니다.

오이야 쫌 잘하지 그랬냐 ㅡ.ㅡ
WRC+ 101인 서건창이 들어오면 학실한 효과가 있겠군요.
이렇게 되면 올해 꼭 그 27년 묶은 술 따고.
롤락스 시계 주인도 찾아줘야 되겠습니다.

연봉을 삭감해가면서까지 B등급으로 맞춰놓은 서건창이 젤 열받는 트레이드네요.
어차피 키움으로서는 반년후에 팀을 나가겠다는 신호를 학실하게 준 선수라서.
찬헌이가 눈에 밟히긴 하는데 영건들이 많아서 자리가 필요하긴 했습니다.
가서 자리 하나 잘 차지하길. FA 반년남은 선수라서 프런트에서는 못잡을거라고 생각한거 같습니다.
전해에 1억 가까이 연봉을 깎은 선수의 의향도 보였을거고.
그렇다고 하더라도 한현희 안우진 징계가 없었다면 아마도 이 트레이드는 없었을겁니다.

서건창 연봉 삭감 한 이유가 사라지네요..

예전 안우진때 정나미 떨어져서 팬을 그만두었는데
서건창을...진짜 냉정하네요.

첫번째 반년 렌탈딜은 대실패였는데.
과연 두번째는 어떨지. ㅎㅎㅎ

심정으로는 서건창 보내는게 정말 아쉬운데, 감정 싹 걷어내면 두 구단 모두 필요할 때 잘 한 트레이드 같습니다.
투수 두 놈이 정신 못차리고 사고친거 트레이드로 급한 불은 끈거라.

연봉 자진삭감한 서건창은 가서 원나우 우승 하는거 아니면 열 꽤나 받을듯.

아 그건 카메라웍이 올타임 넘버원이죠--;;

정근우 입니다.. ㅋㅋㅋㅋ

먼지 잘 모르겠네요?? 정수근??

정찬헌 정수근 짤방이 떠오르네요

숫자로는 양측 다 납득이 가는데, 서건창이 가지고 있는 임팩트가 있죠.
혀팬 입장에선 박병호, 서건창, 이정후 빼면 선수 빠가 거의 전무할텐데 ㅠㅠ

키움팬인 저에게 서건창은 박병호 수준의 키움을 상징하는 프랜차이즈 스타인데요... 씁쓸하네요.

헐 정찬헌이라니... 카움 바이바이

https://sports.v.daum.net/v/20200917083314652

내용 자체는 별 거 없는 기사이긴 한데
지나간 트렌드에 어떻게든 밥숟갈을 얹어보고자 하는 기자의 눈물겨운 노력이 느껴져 공유해봅니다.. http://m.news1.kr/articles/?3559653&37#imadnews

48개국으로 늘어나면
중국의 월드컵 진출가능성도 커지겠네요 불가능

중국 대신 베트남이 올라갈지도...?

64 토너먼트가 더 스릴있지 않을까...

48개국 토너먼트라면 뭐 할만할지도...

인판티노 회장은 "지정학적 상황은 복잡하지만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도 만났다. 모든 것이 가능하다는 뜻"이라고 말했다.


ㅋㅋㅋ 핵버튼 누를거다 라고 자강두천하던 두 사람이 지금 회담하는 걸 보면 그럴지도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