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당, 검정 마스크 쓰고 "당분간 국회 보이콧" > 정치

본문 바로가기




정치

통합당, 검정 마스크 쓰고 "당분간 국회 보이콧"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익명 작성일20-06-30 10:44 조회743회 댓글0건

본문

https://news.v.daum.net/v/20200629184522488
https://news.v.daum.net/v/20200629180301532

백번 양보해서 강제 배정된 상임위원에 대해 항의할 수는 있겠습니다.
그래서 다 사퇴하고 자신들이 재배정해서 들어가겠다면 그나마 이해나 가지요.
하지만 이렇게 의사일정 거부하겠다는 건 한마디로 일 안하겠단 이야기죠.
협치라는 것이 얼마나 허랑방탕하게 작동하는지 보여 준 20대 국회처럼 또 다시 쳐 놀겠다는 이야기죠.

뭐. 야당 역할에 충실하겠다는 이야기가 차라리 없어지겠다라는 것이라면 그럴 수도 있겠다 싶기도 하지만...
어쨌거나 미래통합당은 자기들 스스로 자기들 무덤을 깊게 파고 있습니다.


https://news.v.daum.net/v/20200630093909492

장제원 의원은 합의안을 받는게 나았다는 의견을 펼치고 있는데 의견만 있으면 뭐 하나 싶습니다. 이미 늦었지요.


말이 났으니 말인데 알려진 합의안대로 11:7에 국정조사와 청문회까지 받는 안이 실행되었다면,
지금쯤 박병석 의장과 민주당 지도부는 호구짓 했다면서 죽도록 욕먹고 있었을 겁니다.

누군가는 협상의 기술이라고 할지 모르겠습니다만 결국 한달 동안 일 안하고 쳐 논건 민주당이나 통합당이나 똑같은데
그 안이 11:7에 받지 않아도 될 국정조사 및 청문회까지 받는 안이었다?

과연 민주당 지지자들이 용납했을까요. 보나마나 열린우리당 시즌2 찍었다고 했겠지요.


- The xian -


P.S. 아. 나도 회사 보이콧 하고 월급 받고 싶다. 그럼 월급받지마 진짜 ㅡㅡ

다음 총선 50석을 위해 힘차게 전진하는 미래통합당!

안되겠소, 자릅시다!

그냥 들어오지마.. 알아서 하고 알아서 책임지라고 냅둬

업무는...저렇게...하는 것이다...메모

새삼스럽게 ㅋㅋ 언제는 일 열심히 한 줄

그러게 11:7 받았으면 저런 헛짓 안해도 될것을 왜 굳이 사서 고생을 할까요. 게다가 2년 후에는 상임위 하나를 거저 주겠다고 했는데... 총선 이전 통합당은 이념에 매몰되있었다면 지금은 정치기술에 매몰되버린 느낌이에요. 생색만 내고 실익은 못챙기는게 답답합니다~

국회의원직까지 반납하면 ㅇㅈ

고맙읍니다,,앞으로,,평생,,보이코ㅡ트,,해주시기,,바랍니다,,어차피,,너넨,,없는게,,낳읍니다ㅡ

법사위 없으면 다 필요없다, 민주당 너희들이 다 책임져라.... 이 논리인데 자기네들은 책임이 없어질거라고 생각하는 게 웃깁니다.

저런 전략은 집에서 TV조선을 하루에 10시간 이상 보면서
민주당 때문에 우리나라가 빨갱이 집단이 되버렸다고 믿고 있는 우리 아버지 같은 분들이나 잘한다고 할 것 같네요.....
기본은 좀 합시다 기본은...제발...

http://m.munhwa.com/mnews/view.html?no=2017031301070303022001

기사 클릭하기 이전에, 혈압 상승 주의하세요. 끝까지 발버둥을 치는데 보기가 좀 그렇죠.

끝까지 이 나라의 민주주의에는 도움이 안되는군요

매우 동감하는 바입니다.

나름 전직 대통령이신데 더 추한 꼴 보게 되시기 전에 의왕시 서울 구치소로 가심을 추천드립니다.

http://v.media.daum.net/v/20171222090437264

이재명에 대한 호불호는 제끼고 피해자 가족 대표 말이 더 신뢰가 가네요.

박수영씨 그런다고 공천 안해줘요. 거기는 쓰레기라고 부르면 쓰레기한테 미안할 정도라서....;

(현) 새누리당이 이 글을 보고 섭해합니다.

정치적 방향성을 떠나서 참 (구) 새누리당은 인간 쓰레기 농도가 정말 짙은 당입니다

http://www.asiatoday.co.kr/view.php?key=20161222000051071



종북콘서트라면 반드시 가야죠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저는 갈겁니다 ㅋㅋㅋㅋㅋㅋ 박근혜가 진짜 종북이죠.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정치

Total 4,624건 1 페이지
정치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624 호텔측 "해수부에 노쇼 항의하니 돌아온 건 소송하셔야죠" 익명 00-00 473
4623 로또 분양 차단할 주택법 개정안 통과…"5년 내 의무거주" 익명 08-04 237
4622 월세 찬양’ 윤준병, 공동발의 법안엔 “전세 사라져 주거 불안 가중” 익명 08-03 420
4621 중정→안기부→국정원→대외안보정보원…21년만에 개명 익명 07-30 393
4620 군위군, 공동후보지 조건부 유치신청 의사…신공항 타결 가능성(종합2보) 익명 07-30 228
4619 ‘고귀한 투자’ 이해찬 세종땅 4배↑ 투자처로 ‘으뜸’ 익명 07-30 279
4618 박지원 "대통령님 진심 감사" 김태년 "목소리 팍 낮아졌네요" 익명 07-30 273
4617 김부겸 "주호영 강남 집값 23억 오를 때 대구 집값은 떨어져" 익명 07-30 499
4616 北, 7월4일 美독립기념일에 순항미사일 쐈다 익명 07-30 388
4615 한미 미사일지침 개정, 오늘부터 우주발사체 고체연료 제한해제 익명 07-28 477
4614 그들은 버스 타고 ‘천박한 서울’로 출근하는 ‘우리’를 모른다 익명 07-27 565
4613 "군인이 다신 그러지 않도록"..세월호 어머니의 호소 익명 07-25 502
4612 ‘정관계 로비’ 향하는 라임수사…이상호 민주 지역위원장 구속 익명 07-23 786
4611 채널A 기자 검언유착 의혹, 타임라인은 거짓말 하지 않는다 익명 07-22 514
4610 옵티머스 사태, 靑 행정관 부부는 어느 정도 연루됐나 익명 07-21 6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