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희 암살 김재규 유족 40년 만에 재심 청구 > 정치

본문 바로가기




정치

박정희 암살 김재규 유족 40년 만에 재심 청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익명 작성일20-05-27 08:01 조회420회 댓글0건

본문

https://news.v.daum.net/v/20200526195144406

“그가 세상을 떠난 지 꼭 40년이 되는 올해, 10·26 판결에 대한 재심을 청구합니다. 유족이 재심을 통해 궁극적으로 구하고자 하는 바는 ‘판결’이기 보다는 ‘역사’입니다. (중략) 재심 과정에서 10·26과 김재규라는 인물에 대한 역사적 논의의 수준이 진화하고 도약하는 계기가 되길 바랍니다.”(김재규 전 중앙정보부장 유족 대표 김성신씨)

박정희 대통령을 암살한 10·26 사건으로 사형이 집행된 김재규 전 중앙정보부장 유족이 법원에 재심을 청구했다. 김재규 유족과 김재규 재심 변호인단은 26일 오전 서울 서초동 민변 대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법원에 재심을 청구한다고 밝혔다.

최근 언론을 통해 공개된, 재판 전 과정이 녹음된 테이프가 재심의 계기가 됐다. 유족과 변호인단은 해당 보도를 한 JTBC 기자로부터 녹음테이프를 입수·분석해 재심 근거를 마련했다. 이 녹음테이프는 보안사령부가 재판부 몰래 불법 녹음한 것으로 추정된다. 이날 변호인단이 공개한 1심 공판 녹취록에 따르면, 재판부는 김재규 측의 녹음신청을 기각했기 때문이다.

유족 대표로 나선 조카 김성신씨는 “당시 보도는 철저히 통제됐고 10·26의 진실을 가늠할 수 있는 자료나 정보가 거의 제공되지 않았다”며 “새로 발굴된 당시 자료들을 바탕으로 10·26을 역사로서 해석해볼 수 있는 매우 의미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했다.



이번에 김재규 재판 과정이 녹음된 테이프가 JTBC를 통해 공개되었었는데, 이를 근거로 김재규 유족이 10.26 사건 당시의 재판 기록이 상당수 왜곡되었으니 김재규의 명예회복을 해달라고 재심을 요청했습니다.

"민주화를 위하여 야수의 심정으로 유신의 심장을 쏘았다. 나는 이 땅의 민주주의를 위하여 그리 한 것이었다. 아무런 야심도 어떠한 욕심도 없었다."
"국민 여러분! 자유민주주의를 마음껏 누리십시오! 저는 먼저 갑니다!"

참고 : 10·26 김재규 재판..육성 테이프 속 수상한 목소리
https://news.v.daum.net/v/20200521204215206 박정희가 내란수괴라고 해석될 여지가 없을까요

그랬으면 김재규는 안죽었겠죠. 박정희 암살 이후 체계적인 정권장악 계획이 있었을테니.

기사 말미에도 내란 목적만이라도 무죄를 받아야 하겠다는 입장이라고 하니... 국가원수 살해죄는 반론의 여지가 없으되 내란음모죄에 대한 무죄로 명예회복을 목적으로 하는것이 아닌가 싶네요.

재심을 해도 뒤집어질 게 있을까요? 김재규씨의 대의가 어쨋던 간에 국가원수를 살해한건데요...;;

이거 엎어지면 진짜 이민간다.

한 때 김재규가 CIA의 지령을 받았다는 설도 있었는데.. 그냥 근거없는 소문이겠지요?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01&aid=0008899851






만덕산 "손학규 입산은 아직도 유효" 앗! 죄송 ㅜㅜ

뜨끔... <-만덕산 옆에서 군 생활 함

이분을 두고 대통령감이라고 떠들던 사람들에게마저 불신이 생길지경입니다.

오메 묵직한 거

표현은 정말 좋았어요. 표현만(...)

이미 가지 않았나ㅇ....읍읍

저녁이 있는 삶

정말 지지하고 싶었던 게 엊그제인데.....

만덕산에 안좋은 기운이 있는건지, 아니면 노욕이라는 것이 저렇게 무서운건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펠렠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저아저씨가 저러는걸 보니 안철수 의원은 곧 맛이 가겠군요.
나름 정치계의 펠레;;;

..

https://news.v.daum.net/v/20180727175630779 국민이 국회를 압박해서 국회가 법관을 탄핵하게 만드는 수 밖에 없죠.
근데 국회에서 통과 되어도 헌법재판소가 인용 안 하면 의미가 없네요.

행정부와 입법부는 국민이 투표로 심판할 수 있는데
사법부는 국민이 어떻게 할 수가 없으니 답답하네요.

자기들이 적폐인걸 인증 하네요.

여윽시 사법적폐 클라스…

https://news.v.daum.net/v/20190729040306331

20대 국회 들어 처리한 법안 비율은 27.90%로 역대 국회 중 최저 수준이라 합니다.
기사에서는 짐짓 준엄하게 지금은 여야가 누가 더 국회를 엉망으로 만드느냐 경쟁하는 모양새다.라고 하는데,
사실 국회를 팽개치고 깽판친 데에 대한 가장 큰 책임은 누가 뭐라 해도 자유한국당에게 있지요.

국정을 농단한 박근혜씨는 탄핵이 됐는데,
법안을 저 따위로 묵혀놓고 처리도 안 하는 국회는 탄핵도 안 되고.
잘잘못이 비교적 뻔한 사실까지 양비론이나 내세우는 언론이 활개치는 세상이라니.


- The xian - 의회 해산권이 필요해요 ㅠㅠ

세비반납해줘요..

추경 좀 해줘잉 ㅠ

한쪽이 땡깡 부리는데 양비론이라니ㅋ
요즘 자녀교육도 그런 식으론 안하지 싶읍니다.

정말 어쩌죠? 줄빠따가 답인가여

누구보다 북한을 닮고 북한을 사랑하는 사람들..

예전엔 영국/일본에서 의회 해산한다고 할 때 왜 저러나 싶었는데

요즘은 했으면 좋겠음...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정치

Total 4,596건 1 페이지
정치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596 "의원 배지 떨어진 설움" 민경욱 국회왔다 새차 견인당해 익명 06-30 416
4595 통합당, 검정 마스크 쓰고 "당분간 국회 보이콧" 익명 06-30 331
4594 토-일-월 연달아 쉬나.. 홍익표, 국민휴일법 발의 익명 06-29 344
4593 이용수 할머니 "나를 여성인권운동가라고 불러주면 좋겠어요" 익명 06-27 366
4592 라임 연루 전 청와대 행정관 "친구 호의 거절 못해..반성" 익명 06-25 435
4591 무허가 대출 이자 24%→6%로 제한..불법사금융 뿌리뽑는다 익명 06-23 541
4590 공식] 왈가닥뷰티 일베 자막 논란.."외주제작..경위 파악" 익명 06-23 435
4589 SBS 일베 논란 몇 번째야..방송 중 노무현 비하 자막이? 익명 06-23 609
4588 문대통령 지지도 4주 연속 하락 53.4%…3월말 이후 최저 익명 06-22 664
4587 [권영준의 독한S다이어리] 강정호도, 국회의원도 한국프로야구의 ‘민폐’다 익명 06-22 598
4586 볼턴 "북·미 정상회담, 김정은 아닌 정의용이 먼저 제안" 익명 06-22 635
4585 “시사직격팀에 ‘국회출입 2개월 제한’ 규탄” 익명 06-20 446
4584 정경심 재판부, 검찰에 "공소장 내용 보강해라" 폭풍 지적 익명 06-19 724
4583 문책 아니라더니… 추미애 “2월 검사 인사는 문책성” 익명 06-19 669
4582 朴의장 "오늘 본회의 안 연다..여야 하루빨리 합의를"(종합) 익명 06-19 6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