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vs 중국 신냉전 고조, 미국 "동맹국 EPN 동참하라" > 정치

본문 바로가기




정치

미국 vs 중국 신냉전 고조, 미국 "동맹국 EPN 동참하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익명 작성일20-05-22 19:21 조회537회 댓글0건

본문

https://news.v.daum.net/v/20200522150728963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대한 책임 공방을 계기로 미중 패권 다툼이 고조되면서 정부의 부담이 커지고 있다. 특히 미국이 동맹국에 경제번영네트워크(EPN) 동참을 압박하는 등 반(反)중국 전선을 확대하고 있는 반면 중국은 강력한 경제 보복을 예고하고 있어 한국을 향한 선택 압박도 심화될 것으로 보인다. 정부는 미중 갈등에 따른 영향을 주시하면서 또다시 고래 싸움에 새우등 터지는 사태를 막기 위한 대응 마련에도 고심하고 있다.

미국은 21일(현지시간) 의회에 제출한 중화인민공화국에 대한 미국의 전략적 접근 보고서를 통해 중국의 일대일로(一帶一路, 육·해상 실크로드)를 대표적인 약탈적 경제 정책의 사례로 지목하고, 한국을 포함한 7개국을 피해국으로 명시했다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전했다.

특히 보고서는 역내 동맹들과 파트너들에게도 "중국의 위협에 맞서기 위한 역량 개발과 안보 지원에 참가하도록 촉구하고 있다"며 "인도·태평양 내 가치를 공유한 나라들과 계속해서 자유로운 기업 활동과 민주적 통치를 보장하기 위한 역할을 확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전문가들은 사실상 미국이 신냉전 시대를 선포한 성격이 짙다는 평가를 내놓으면서 대중국 견제 참여 촉구는 역내 국가들에게 향후 미중 사이에 양자택일을 강요하는 정책으로 구체화 될 수 있다고 내다봤다.

앞서 키스 크라크 경제차관은 지난해 11월 서울에서 열린 한미 고위급 경제협의회(SED)에서 "미국, 한국 등 국가의 연합을 위한 EPN(Economic Prosperity Network) 이니셔티브에 관해 대화했다"고 밝혔다. EPN은 미국이 세계 경제 패권 경쟁에서 중국을 고립시키기 위한 미국 중심 경제 블록을 구축하는 구상을 말한다.




미국이 중국의 일대일로 프로젝트에 맞서서 경제번영네트워크(EPN)라는 것을 내세워 한국에게 경제 면에서 미국이냐, 중국이냐를 결정하라고 압박할 예정입니다. 중국은 저번 사드 배치 때도 봤듯이 우리가 만약 미국 쪽을 완전히 선택한다면 피의 보복을 하겠죠.. 한중 관계 복원을 위해서 시진핑 방한 추진 등등을 꾀하고 있었는데 외교 상황에서 우리의 선택지가 별로 없습니다. 미국이 예전에 TTP라는 경제공동체를 밀다가 트럼프가 당선된 다음 탈퇴했던 적이 있는데, 예전에 하려고 했던 거랑 지금 튀어나온 EPN이랑 뭐가 다른지 모르겠네요. 또 나가는 거 아닐까요?
https://ko.wikipedia.org/wiki/환태평양_경제_동반자_협정

먼 과거로는 사드 배치가 있었고, 가까이로는 화웨이 제재가 있고, 지금 EPN 동참 문제가 있네요 ㅠㅠ

정부도 참 외교할때 힘들겠네요....

미국이 중국보다 한동안 우위에 있을 거라고는 생각해요. 다만 이제 한국은 경제적으로 미국보다 중국에 더 많이 의존을 하게 되었다는 것이죠.. 그리고 미국과 중국의 격차는 줄어들고 있고..

미국이 계속 중국을 누르는 형국이 이어져야 우리나라가 편할텐데 말이죠

명나라(미국)냐, 청나라(중국)냐. 몇백년 전 우리 조상들이 했던 고민을 다시 우리가 해야 할 겁니다. 코로나 때문에 소중화에 빠져있는 것까지 모양새가 똑같음..

http://m.news.naver.com/hotissue/read.nhn?oid=421&aid=0002778319&sid1=100&cid=1064070&backUrl=%2Fhotissue%2Fmain.nhn%3Fmode%3DLSD%26sid1%3D100&light=off http://v.media.daum.net/v/20170907115038882?f=m

헐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국방을 위해 얘네 월급안주고 그돈으로 예비군밥이나 줬으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 글 유머게시판으로~

돌맞고 뭍히는 것보다는 낫다고 생각했나보죠 뭐

ㅋㅋㅋㅋ 자한당으로 복귀하려면 눈높이와 정신상태를 미리 맞춰둬야죠

사대강에 퍼붓지만 않았어도 니들이 원하는 만큼의 두배를 이미 샀겠다!!!!

이혜훈건으로 여기도 이제 막장으로 갈 작정인가봅니다.

진짜로 미사일에 10조 쓰자 했어요?
주 원내대표 개인 생각이길 빕니다.



짤방 ㅋㅋㅋ

헐..

얘들도 확실히 제정신이 아니거나 양심이 없음...

http://m.yna.co.kr/kr/contents/?cid=AKR20170317202200071&query=%EC%B2%B4%EB%A9%B4%EA%B5%AC%EA%B8%B4%20%E7%BE%8E%20%EB%B0%B1%EC%95%85%EA%B4%80%20%EC%A3%BC%EC%9E%A5%20%EC%82%AC%EA%B3%BC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정치

Total 4,564건 1 페이지
정치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564 천안함 전사자 부인 “자식들이 국가에 뭘 배우겠나” 익명 06-06 312
4563 문대통령 "질본 연구기관 복지부 이관, 전면 재검토하라" 익명 06-05 521
4562 김종인 "통합당, 국민 관심 얻으려면 이념 집착 버려야" 익명 06-05 544
4561 정부 "기존고시 상향입법…북한기업의 남한 영리활동 가능 명시" 익명 06-01 502
4560 김태년 "6월5일 반드시 개원..협상연계 통합당에 충격" 익명 05-31 367
4559 [전문]윤미향 당선인 입장 발표문 “각종 의혹 사실 아니다” 익명 00-00 563
4558 김홍업·홍걸, DJ유산 분쟁.."가로챘다" vs "내가 상속자" 익명 05-29 586
4557 저작권법 위반했으니 소녀상 폐기해라 익명 05-28 493
4556 진중권 "김어준과 비교하다니…마약탐지견 모독해 죄송하다" 익명 05-27 395
4555 與 "법사위 포함 모든 상임위 가져가겠다".. 野에 선전포고 익명 05-27 580
4554 박정희 암살 김재규 유족 40년 만에 재심 청구 익명 05-27 289
4553 20대 국회 본회의 ‘개근상’ 40명…서청원 조원진 한선교 ‘결석왕’ 익명 05-27 436
4552 민주-통합 "상임위원장직 11대 7 배분 합의" 익명 05-26 318
4551 법사위, 예결위 "못 주겠다"..김태년-주호영 첫날부터 신경전(종합) 익명 05-26 344
4550 김어준 `배후설`에…이용수 할머니측 "상상력 풍부하네" 익명 05-26 382